간단 정보
스크린샷
동영상

천둥의 왕좌

교전

  • 파괴자 진로크 – 천둥왕이 깨어났을 때 그는 잔달라 트롤 중 가장 충성심이 강하고 야심만만한 자들에게 어마어마한 힘을 부여했습니다. 왕의 축복을 받은 첫 트롤은 광전사 진로크로 비록 천둥왕의 은총을 받다 온몸이 갈기갈기 찢어질 뻔 했지만 이제 그는 전투에서 분노에 찬 폭풍을 부를 수 있는 힘을 얻었습니다.
  • 호리돈 – 잔달라 부족은 천둥왕의 섬에 올 때 전쟁에 쓸 강력한 생물들을 데리고 왔습니다. 전쟁신 잘락크가 이끄는 잔달라 야수조련소 출신의 공룡술사들은 부족 대대로 내려오는 고대의 마법을 사용하여 강대한 괴수들을 강화하고 이들을 복종시켰습니다. 그중 잘라크 본인이 타고 다니는 전설적인 괴수 호리돈은 그 뿔만으로 견고한 성벽을 마치 칼날이 비단을 베듯 부술 수 있다고 합니다.
  • 장로회 – 수천 년간 지속된 트롤의 역사 동안 드라카리, 파락키, 아마니, 그리고 구루바시 부족 사이에는 끊임없는 배신과 갈등만이 있었습니다. 하지만 잔달라 부족은 이들에게 그 누구도 막을 수 없는 새로운 제국을 건설하리라 약속했고 마침내 제각각인 트롤 우두머리들을 모두 아우르는데 성공했습니다.
  • 토르토스 – 천 년이 넘는 세월 동안 모구의 육체 형성 마법의 잔류물이 천둥왕의 요새 아래에 있는 동굴에 스며들었습니다. 그 결과 용거북 한 마리가 어둠에 물든 에너지에 노출되었고 주변에 있는 수정 벽과 동화하기 시작했습니다. 토르토스라 불리는 이 용거북은 살점과 암석이 융합된 채로 동굴의 풍부한 광물을 탐식하기 시작했고 곧 거대한 몸집을 지니게 되었습니다.
  • 메가이라 – 모구중에서 가장 무자비한 자들 조차도 천둥왕이 명한 끔찍한 실험들에 대해 들으면 움츠러들곤 합니다. 먼 옛날, 실험체였던 어린 운룡 하나는 머리가 여럿 달린 히드라로 변형된 후 레이 션의 왕좌가 있는 곳 아래에 버려졌습니다. 이 뒤틀린 생명체는 잊혀진 심연 깊숙한 곳에 도사리고 있고 자신의 끔찍한 고통을 다른 이들에게도 끼치기 위해 호시탐탐 기회를 노리고 있습니다.
  • 지쿤 – 모구 살점구체자들은 실패한 피조물들을 레이 션의 요새 밑에 있는 심연의 갱도에 버렸습니다. 부패한 살덩이의 악취는 수많은 포식자들을 꾀었고 거대한 지쿤 또한 그중 하나입니다. 무지비하고 교활한 이 괴물 새는 자신에게 대적하는 상대를 하나씩 하나씩 먹어 치웠고 결국 이 어두컴컴한 굴을 지배하는 절대자가 되었습니다.
  • 잊혀진 두루무 – 레이 션은 모구 마법사들에게 명령해 자신의 추종자들의 마음을 꿰뚫어 보고 배신자를 색출해낼 수 있는 괴물을 창조하라고 했습니다. 그의 명령을 받들어 두루무가 만들어졌습니다. 이 교활한 생명체는 오로지 천둥왕을 따르다가 그가 죽은 이후로 요새 안에 있는 미궁으로 자취를 감추었습니다. 하지만 지금, 모구들에게서조차 잊혀진 두루무가 다시 등장했다고 합니다.
  • 프리모디우스 – 천둥왕의 섬에 있는 레이 션의 요새 깊은 어둠 속, 모구 살점구체자들은 기원을 알 수 없는 마법의 물질로 사우록 하나를 창조했습니다. 그리고 성채가 버림받은 후, 몇몇 실험체들은 지나치게 오랜 시간 동안 어둠 속에 머물렀습니다...
  • 암흑 원령 – 레이 션은 집권하는 도중 자신의 성채를 지킬 공포를 모르는 기계 수호자를 만들려고 했습니다. 그의 첫 번째 시도가 실패하자 분노에 휩싸인 천둥왕은 다음 피조물에 자신의 온갖 부정적인 감정을 쏟아부었고 그 결과 희대의 성공작인 암흑 원령을 창조해냈습니다. 오늘날까지 이 장엄한 수호물은 자신의 임무를 수행하고 있지만 그 누구도 암흑 원령이나 다른 모구 실험체들의 원동력을 밝혀내지 못했습니다.
  • 강철의 퀀 – 퀀과 그가 부리는 기렌 용사들의 잔혹함은 이미 전설적입니다. 두려움을 모르는 모구 사령관은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제국을 위해 끊임없이 승리를 쟁취해왔습니다. 이에 천둥왕은 그에게 '강철의 퀀'이라는 칭호를 하사했습니다.
  • 쌍둥이 왕비 – 쌍둥이 왕비는 천둥왕이 으뜸으로 여기는 보물이라고 합니다. 두 왕비는 현존하는 유일한 여성 모구라고 여겨지며 레이 션은 이들을 독차지하기 위해 자신과 가까운 곳에 왕비들을 두었습니다. 하지만 다른 이유도 있습니다. 이 둘이 힘을 합치면 얼씬대는 침입자들을 모조리 쓸어버릴 수 있기 때문입니다.
  • 레이 션 – 폭군. 독재자. 정복자. 황제. 판다리아의 모든 종족들에게 절대적인 절망을 선사한 천둥왕의 악명 높은 칭호들입니다. 모구의 통치가 끝난 현 시대에 다시 생명을 얻은 레이 션은 대륙을 또 한번 자신의 발 밑에 놓으려고 합니다.
  • 라덴 – 지금의 모구샨 금고인 어두운 방에 들어서면서부터 레이 션의 삶이 뒤바뀌었습니다. 전설에 따르면 그곳에서 레이 션은 나락샤의 동력장치라는 신비한 기계를 지키고 있던 고대의 티탄 수호자를 만났다고 합니다. 두 명 사이에 무슨 일이 일어났는지는 아무도 모르지만 금고에서 나온 레이 션은 제국을 일으킬 정도의 강대한 힘을 지니고 있었습니다. 다만 티탄 수호자의 운명과 그의 거처는 아직 베일에 싸여 있습니다.

음악

진입 음악


가이드

연관된 페이지들